사무엘기상 26장: 기도의 자리

해설: 바란 광야에서의 조우 후에 사울은 잠시 동안 다윗에 대한 살해 충동으로부터 벗어납니다. 하지만 얼마 후에 그의 마음은 다시 불안해졌고 다윗에 대한 증오심이 불타오릅니다. 그 때 십 광야의 주민 하나가 기브아로 찾아와 사울에게 다윗의 은신처에 대한 정보를 제공합니다. 사울은 삼천 명의 병사를 동원하여 십 광야로 내려갑니다. 그는 십 광야의 하길라 산 속에 진을 쳤는데, 다윗과Continue reading “사무엘기상 26장: 기도의 자리”

사무엘기상 25장: 하나님의 뜻 분별하기

해설: 그 즈음에 마지막 사사였던 사무엘이 세상을 떠납니다. 이스라엘의 모든 백성이 그로 인해 슬퍼합니다(1절). 엔게디에 은신했던 다윗은 바란 광야로 거처를 옮깁니다. 그곳에서 거주하는 동안 다윗과 그의 부하들은 떠돌아 다니며 양떼를 치는 목자들을 안전하게 보호해 주었습니다. 그 지역의 거부 중 하나였던 나발의 목자들도 다윗의 보호를 받으며 양떼를 먹였습니다. 어느 날, 나발이 갈멜로 내려와서 양털을 깎고 있었습니다.Continue reading “사무엘기상 25장: 하나님의 뜻 분별하기”

사무엘기상 24장: 하나님의 뜻과 주권

해설: 사울이 불레셋을 맞서 싸우기 위해 돌아가자 다윗은 엔게디 산성으로 피신합니다. 전쟁을 마친 후 사울은 다시 다윗을 추적합니다. 그는 다윗이 엔게디 성에 숨어 있다는 정보를 듣고 삼천 명의 군사를 동원하여 출정합니다. 엔게디 근처에서 수색하고 있을 때 사울은 급히 용변을 보아야 했고, 마침 굴이 있어서 그곳에 들어가 용변을 봅니다. 그 굴에는 다윗과 부하들이 숨어 있었습니다. 다윗의Continue reading “사무엘기상 24장: 하나님의 뜻과 주권”

사무엘기상 23장: 의인을 지키시는 하나님

해설: 그 즈음에 다윗은 불레셋 군대가 그일라 성을 공격 중이라는 소식을 듣습니다. 다윗은 그일라 주민을 구하기 위해 출정해도 되겠느냐고 하나님께 여쭙니다. 하나님은 그렇게 하라고 하십니다. 하지만 부하들이 반대합니다. 그렇게 되면 자신들의 위치가 사울에게 노출될 것이었기 때문입니다. 다윗은 재차 하나님께 뜻을 여쭈었는데 하나님은 출정하라 하십니다. 그 말씀을 따라 다윗은 그일라로 가서 불레셋과 싸웠고 대승을 거둡니다(1-5절). 아니나Continue reading “사무엘기상 23장: 의인을 지키시는 하나님”

사무엘기상 22장: 탐욕의 말로

해설: 아기스 왕에게서 살아나온 다윗은 예루살렘 북쪽에 있던 아둘람 동굴에 피신합니다. 그 소식이 가족들에게 알려지자 형들과 친척들이 그를 찾아 옵니다. 그뿐 아니라 압제 받던 사람들, 가난한 사람들, 억울한 일을 당한 사람들이 다윗의 은신처로 찾아와 사백여 명에 이릅니다. 다윗은 부모를 데리고 모압 왕에게 찾아가 잠시 동안 보호해 주기를 청합니다. 다윗의 증조 할머니가 모압 여인 룻이었기 때문에Continue reading “사무엘기상 22장: 탐욕의 말로”

사무엘기상 21장: 안전한 피난처

해설: 사울의 위협으로부터 피하기 위해 다윗은 놉으로 갑니다. 그곳에는 제사장 엘리의 증손자인 아히멜렉이 성막을 섬기고 있었습니다. 그는 사울이 다윗을 죽이려 한다는 사실을 알았기 때문에 다윗을 보고 두려워 떱니다. 다윗에게 잘해 주었다가 나중에 사울에게 앙갚음을 당할 수 있었기 때문입니다. 아히멜렉이 두려워 하는 것을 보고 다윗은 자신이 사울 임금의 비밀 작전을 수행하기 위해 온 것이라고 거짓말을 합니다.Continue reading “사무엘기상 21장: 안전한 피난처”

사무엘기상 20장: 요나단의 사랑과 믿음

해설: 사울이 춤추며 예언을 하다가 지쳐 있는 동안에 다윗은 라마의 나욧을 빠져 나와 요나단에게 찾아옵니다. 그는 요나단에게 사울의 살해 위협에 대해 알렸으나, 요나단은 그럴 리가 없다고 부정합니다. 요나단은 자신이 도울 일이 없겠느냐고 물었고, 다윗은 사울이 자신을 살해하려 하는지를 확인해 주기를 청합니다. 다윗과 요나단은 들로 나가서 서로를 지켜 주기로 맹약합니다. 요나단은 다윗을 피신시킨 다음 아버지의 살해Continue reading “사무엘기상 20장: 요나단의 사랑과 믿음”

사무엘기상 19장: 감정에 사로잡힐 때

해설: 다윗에 대한 사울의 시기심과 질투심은 점점 강해져서 아들 요나단과 신하들 앞에서 다윗을 죽이겠다고 공언 합니다. 다윗을 아꼈던 요나단은 일단 다윗을 피신시키고 아버지 사울에게 다윗이 잘못한 일이 없으며 오히려 아버지에게 도움이 되는 사람이라고 변호합니다. 요나단의 말에 사울은 자신이 잘못 생각했음을 인정하고 다윗을 죽이지 않겠다고 맹세합니다. 요나단은 다윗을 불러 다시 사울의 시중을 들게 합니다(1-7절). 얼마 후에Continue reading “사무엘기상 19장: 감정에 사로잡힐 때”

사무엘기상 18장: 사울의 패착

해설: 사울은 불레셋과의 전쟁에서 이긴 후에 다윗을 자기와 함께 머무르게 합니다. 사울의 맏아들 요나단은 다윗을 좋아하게 됩니다. 다윗에 대한 요난단의 애정이 특별했다는 점을 강조하기 위해 저자는 1절과 3절에서 같은 말(“제 목숨을 아끼듯”)을 반복합니다. 요나단은 자신의 겉옷과 칼과 활과 허리띠를 다윗에게 주는데, 그로써 그는 자신도 모르게 자신에게 주어진 차기 왕권을 다윗에게 양보한 것입니다. 다윗은 사울이 시키는Continue reading “사무엘기상 18장: 사울의 패착”

사무엘기상 17장: 두려움을 이기는 힘

해설: 다윗이 사울의 악사가 되기 전, 불레셋이 이스라엘에게 전쟁을 일으킨 적이 있습니다. 불레셋 군과 이스라엘 군이 엘라 골짜기를 사이에 두고 대치하고 있는데, 불레셋 진영에서 거구의 골리앗이 나와 자신과 일대일로 대결할 사람이 있으면 나와 보라고 위협합니다. 불레셋은 골리앗을 이용해 이스라엘 군의 사기를 꺾어 놓고 때가 되면 공격할 계획이었습니다. 골리앗은 아침 저녁으로 한 차례씩 나와 이스라엘 군을Continue reading “사무엘기상 17장: 두려움을 이기는 힘”